Home > 협회소개 > 활동현황
5월 황금연휴, 여름휴가 이상의 특수 예상돼
구정환 2017-04-17 379
    5월 황금연휴 보도자료 그림(0).pptx         
           

5월 황금연휴, 여름휴가 이상의 특수 예상돼

- 국내여행계획있다’74%로 최고치 기록

- 국내여행 일정은 2344%, 직장인 53%‘연차 사용계획 있다

- 5/3() 출발, 5/7() 귀가 가장 많아

한국여행업협회(회장 양무승, 이하 KATA)는 여행 전문 조사기관인 컨슈머인사이트와 공동으로 5월 황금연휴 국내여행 계획 조사결과를 발표하였다.

 

여행시장 단기예측 조사결과에 따르면 전체 여행소비자의 향후 3개월 내 국내여행 계획보유율은 올해 166%, 272%, 374%였다. 이 중 2~3월 수치는 작년 동시기와 비교해 무려 각각 15%p씩 높은 것이며, 3월의 74%’158월 조사가 시작된 이래 가장 높은 수치이다. 이는 2월 조사부터 5월 황금연휴가 여행계획시기에 포함되기 때문이다. 실제 2월 조사 응답자 중 26%, 3월 응답자 중 36%5월 연휴기간 중 여행 계획을 갖고 있었다.

황금연휴 기간 동안 출발과 귀가 예정일은, 석가탄신일인 53일 수요일에 30%, 어린이날인 55일 금요일에 18%가 출발 예정으로 거의 1/2을 차지했다. 또한 귀가 예정은 57일 일요일에 26%, 56일 토요일에 22%였다. 여행 기간은 평균 2.4박이며 23일 일정이 44%로 가장 많았고, 12일이 23%였다. 작년 평균은 1233%, 2335%12일 계획이 줄고 23일 계획이 늘었다. 올 연휴동안의 여행 기간은 평소보다 길어질 것으로 예측된다.

연휴동안 여행을 떠날 계획인 직장인의 휴가사용 여부를 알아본 결과 53%는 사용, 47%는 사용하지 않을 예정이었다. 휴가 사용계획이 있는 직장인의 2/3은 하루, 1/42일을 예정해 전체의 90%1~2일에 그쳤다.

3월 조사에서 74%가 여행계획을 갖고 있다는 결과는 역대 최고치로 여름휴가 때보다 더 높다. 특히 이는 59일 있을 대통령선거 임시공휴일 효과의 일부만이 반영된 결과라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KATA 양무승 회장은 이번 5월 황금연휴 국내여행 계획 조사를 통해 여행업계와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이번 연휴가 여름휴가 시즌 이상의 특수가 예측되어 이에 대응할 필요가 있다라고 말했다.


2017년 제3회 궁중문화축전 개최 안내 허병선 2017-04-17 1_제3회 궁중문화축전 포스터_국문.jpg    180
KATA, 관광통역안내사 대상 직무교육 실시 구정환 2017-04-17 IMG_5633.JPG  IMG_5623.JPG 3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