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여행업협회-KATA

보도자료

KATA, 코로나 19 위기극복과 여행 산업 생존전략 모색 토론회 개최
작성일|2020.10.30 작성자구정환 | 조회수610

여행업협회, 코로나 19 위기극복과 여행 산업 생존전략 모색

- 도종환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과 1029일 토론회 공동 개최

 

한국여행업협회(회장 오창희, 이하 KATA)는 도종환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장과공동으로 1029일 오후 2시 국회 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여행업계 코로나 19 위기극복 방안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도종환 문화체육관광위원장의 개회사와 문화체육관광부 최윤희 차관의 축사에 이어 진행된 토론회에서 여행업계, 항공업계, 호텔업계, 학계, 유관기관에서 각각 발표와 토론자로 참여하였다.

 

이번 토론회는 3가지 세션으로 발표와 토론이 진행되었으며, ‘국내관광 활성화로 여행산업 위기극복 방안을 발표한 홍규선 한국여행학회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여행업계 위기 극복을 위한 다양한 상품개발 필요성과 함께 직접지원을 통한 극복 방안을 제시하였고, ‘국제관광 활성화를 통한 여행?항공업 위기극복방안에서는 채종훈 대한항공 한국지역 본부장은 단계별 14일 자가격리 완화, 검역우수국가와의 트래블버블 추진, 신속검역 절차 수립 및 지원 방안을 제시하였다. 마지막 발표인 여행업 디지털 전환을 통한 위기극복 전략에서 딜로이트컨설팅의 김정열 상무는 우리 국민의 디지털 역량이 세계에서 가장 앞서 경쟁우위에 있다고 진단하고, 산업생태계 디지털화의 청사진 제시, 차별적 콘텐츠 구체화, 지역콘텐츠의 디지털 확산을 성공요인으로 제시하였다.

 

토론은 한국관광공사 신상용 관광산업본부장, 이우석 먹고놀랩 대표, 김진국 하나투어 대표이사, 김영문 한국호텔업협회 부회장, 신성철 야놀자 실장, 임수열 프렌트립 대표이사가 참여하는 지정토론과 현장 참석자 전체가 참여하는 종합토론이 진행되어 여행업의 위기극복을 위한 다양한 방안들에 대해 토론이 진행되었다.

 

한국여행업협회(KATA) 오창희 회장은 오늘 토론회는 코로나 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여행업의 생태계 보존과 변화되는 디지털 환경의 대응 전략 등을 논의하기 위한 자리로, 논의된 의제는 정부 및 유관기관과 지속적으로 협력하여 여행 시장의 회복을 통해 여행업계가 위기를 극복하는 데 매진해 나갈 계획이다고 하였다.

▲ 이전글 여행업계 고사위기, 획기적인 정부지원과 자가격리 조치 완화방안 마련을 촉구합니다.
▼ 다음글 여행업 생존, 3대 요구사항을 정부에 강력 촉구한다!